방문을 환영합니다.
팝업 이미지
오늘 이 창 안뛰우기
단일배너
졸업생게시판
조회 수 1208 추천 수 29 댓글 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대학원 준비중이시면 모르겠지만 대부분 취업을 목표로 하고 진정한 엔지니어가 되는것이 목표시라면 학점 때문에 너무 스트레스 받지 마세요 저는 기계과고 과활동이나 과 관련 동아리도 안해서 아는 선배도 없이 학교생활해서 정보도 부족했습니다. 그래서 1학년때부터 과제가 주어지고 1주일이라는 시간이 주어지면 하루에 2~3시간씩 공부하면서 과제하고 제출하면 맨날 과제 점수 꼴찌는 저였습니다. 그 과제 족보가 있었거든요 저는 60점, 다른 동기들은 90~100점 과제 점수로 결과적으로 학점 나쁘게 받았을때 기분도 상했지만 오기였는지 몰라도 저는 계속 저의 방식을 고집했습니다. 그 결과는 3~4학년이 되면 확연하게 차이가 납니다. 아마 주변에도 있을거에요. 학점은 그리 높은 편이 아닌데 물어봤을때 답변에 신뢰가 가는 친구들 저희과도 절대로 학점 1등이 공부 가장 잘 하는 사람이라고 생각하는 사람 거의 없었어요. 단지 학점을 잘 따는 사람이지 기계과에 엄청 유명한 교수님께서 하신말이 '엔지니어라면 자신만의 무기를 가져야 한다'고 하셨어요 학점은 단지 타이틀뿐이지 정작 중요한건 그 사람이 어떤 무기를 가졌냐인거 같습니다. 쉽게 얻은것은 쉽게 잃어 버리고 어렵게 얻은것은 그만큼 오래 남더라고요 저때도 그랬고 주변 졸업한 선배들 둘러보세요 물론 학점이 높으면 유리하지만 일정 수준 넘으면 의미없고 학점1등=가장 좋은기업or잘 풀린 사림인 과도 드물겁니다. 제가 스트레이트로 졸업하고 졸업식 가서 동기들을 보니 1학년때 단지 학점을 위해서가 아닌 자기개발을 위해 노력했던 친구들이 거의 다 잘됬어요 아무튼, 나는 엄청 열심히 공부하고 준비했는데! 내 동기나 주변사람들은 족보나 선배자료로 자신보다 시험성적이나 학점 잘 받았다고 너무 상처 받지마세요! 그 노력들이 언젠간 여러분에게 오는 몇 안되는 찬스를 잡게 해주는 원동력이 될거라고 저는 그렇게 알고있고 믿습니다!
  • ?
    천둥새 2014.11.17 21:49
    고맙습니다 ㅜㅜ 항상 학점 잘받다가 스트레이트로 달려선지 이번학기 공부하기 진짜 싫고 그랬는데 나름 위안이 된다는...
  • ?
    기러기 2014.11.17 21:53
    근데 결과도 중요한게 현실.
  • ?
    stylish 2014.11.17 22:16
    delete
  • ?
    흰머리수리 2014.11.17 22:34
    기계과는.2-2가.가장 빡신가요 아님 앞으로 더 빡셔지는건가요?ㅠㅠㅠ
  • ?
    황조롱이 2014.12.10 21:26
    유체때문에 그러신거 같은데 더 빡세집니다 하하하
  • ?
    참수리 2014.11.17 22:37
    저거 송교슈님 말씀인가 ㅎㅎㅎㅎㅎ 힘냅시다! 공대인들!
  • ?
    혜컴지박령 2014.11.17 22:42
    딱 제 얘기네요. 학점이 그리 나쁜편은 아닌데 학점에 너무 연연해서 너무 스트레스 받네요 ㅠㅠ
  • ?
    Estrada 2014.11.18 00:04
    이분 좋음ㅋ
  • ?
    혜컴지박령 2014.11.18 00:08
    222
  • ?
    오목눈이 2014.11.18 09:03
    333
  • ?
    흑로 2014.11.20 09:05
    444
  • ?
    박새 2014.11.18 00:43
    오늘 동역학 모두 잘보세요~
  • ?
    와새 2014.11.18 13:10
    후배입니다. 정말 멋진 선배신거 같아요. 귀감이 됩니다 감사해요
  • ?
    칠면조 2014.11.18 20:56
    공감되는 얘기네요.. 장학금때문에 학점에 얽매여있는데 선배닝 글을 읽으니 감사한 마음이 드네요ㅎ
  • ?
    크림슨 2014.11.20 08:46
    졸업생이신데도 항상 디연에서 이렇게 좋은 말씀 해주시고, 좋은 글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1학년인데도 많은 도움이 되는 것 같아요
  • ?
    물까마귀 2014.11.22 11:36
    이 말 정말 맞는 말입니다. 저도 비상경계열 전공에 학교 다닐 적 학점 따는 것 보다는 개인적으로 관심이 가는 인문학 서적 독서하는 시간이 많았고, 학교 수업은 정말 듣고 싶은 거 위주로 들었습니다. 그리고 인턴 경력도 네임벨류가 아닌 하고 싶은 직무를 제대로 경험할 수 있는 곳으로 갔고요. 이번에 금융권 메이저로 취업되면서 채용 프로세스를 돌아보니 면접, 필기 과정 등에서 제가 해왔던 일들이 전부 피가 되고 살이 되서 어느 순간 자산이 되어주더군요. 여러분들도 그런 대학생활을 하시길 바랍니다.
  • ?
    가창오리 2014.11.23 01:12
    금융권 가는게 꿈인학생인데 비상경게열에 학점관리도 안하셨는데 대단하십니다 ;; 그냥 경제계열 공부 열심히 하면 가능한것일까요? 스펙좀 알려주시면 정말 감사드리겠습니다. 선배님
  • ?
    CorncOrn 2014.11.23 01:41
    저두 죄송하지만... 알려주시면 정말 감사드리겠습니다...
  • ?
    원앙 2014.11.22 21:17 SECRET

    "비밀글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07 미생 vs 실제회사(feat. 재미로) 30 大G맨 2014.12.21 1460
1106 대기업 취업 후의 삶 23 大G맨 2016.08.21 1440
1105 동국대를 나와서 정말 좋은 것중 하나가 11 익명 2016.12.24 1300
1104 대기업의 장점&단점(feat. 공돌이 신입사원) 24 大G맨 2014.12.07 1222
» (공대)학점 때문에 너무 스트레스 받지마세요 19 大G맨 2014.11.17 1208
1102 (실드)소소한 성적공시 팁(실드) 23 大G맨 2014.12.28 1094
1101 (실드)성적공시를 대비하는 우리들의 바른자세(실드) 37 大G맨 2015.06.28 1067
1100 (예비 취업준비 4학년용)바른생활 45 大G맨 2016.01.31 1014
1099 직장 2주 다녀본 신입사원의 소감 24 레 바 2016.03.12 891
1098 [졸업후기]대학은 대학으로써 나름의 의미가 있다 10 익명 2016.08.28 861
1097 대학생vs직장인, 누가 더 힘들까? 34 大G맨 2014.06.25 805
1096 결혼식 갔다오면서 느낀것들 35 大G맨 2016.07.16 790
1095 은행원이 적는 은행취준코끼리에게 쓰는 글 12 익명 2018.05.22 776
1094 취미생활의 종지부를 찍겠습니다!S2(올드보이 클라스) 16 大G맨 2014.09.09 714
1093 신입사원 회고록(feat. 2년차 사원의 눈) 20 大G맨 2015.02.01 700
1092 차 뽑아쓰요(자랑질주의) 37 익명 2016.06.11 693
1091 2개월 신입사원 후기 31 레 바 2016.04.24 686
1090 디연이 예전보다 더...유입이 적은것 같네요 8 chics 2019.08.20 654
1089 취미생활의 종지부를 찍겠습니다!(올드보이 클라스) 24 大G맨 2014.06.01 650
1088 삼성 5년차 존버 후기 54 익명 2018.05.14 64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6 Next
/ 56
단일배너